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북클러버
리더라면 프랙티스하라!

[도서] 리더라면 프랙티스하라!

지현석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연초에 어떤 책이 좋을까 고민이 된다면 나는 자기계발 서적이 좋다고 생각한다. 연초는 뭐든 할 수 있을것 같은 생각이 들어서 자기계발 서적과 함께한다면 자신감을 충전 할 수 있고 목표를 구조화 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번에 읽게 된 이 책 역시 #서평단 활동을 하게 되면서 #리뷰어스클럽 과 출판사 #북소울 로 부터 무료로 지원받아 쓰게 된 #자기계발 서적이다.

PRACTICE 실행, 실천의 의미다.
리더는 태어나는게 아니라 만들어지는 것이라는 말을 사회생활하면서 심심치 않게 들었던것 같다.
하지만 어떻게?
이 책의 저자는 하버드대 케네디스쿨에서 리더십에 대해 리더십의 본질에 대해 탐구했다고 한다.
솔직히 말하면 나만의 리더십의 정의가 있어서 이질감이 느껴져서 멀리 돌아와야 했지만 한참을 생각보니 결국은 내가 생각하는 리더도 삶을 풍성하게 하고 행복으로 채울 수 있다는 것이라는 부분에서 공통점을 찾았다.
리더라는 말 자체가 조직이나 단체를 이끄는 위치에 있다는 의미 아니었던거. 그러니 조직의 비전, 함께 하는 사람들을 생각하지 않을 수가 없다.

읽으면서 성찰을 많이 한것 같다. 프랙티스를 위한 질문을 활용하니 많은 도움이 되었다. 개인적인 차원에서 당신의 삶의 명확한 방향성은 무엇인가?
나의 5년후와 조직의 5년후를 함께 고민하는게 신선했다. 나의 직장생활을 돌아보면 조직의 5년 후를 생각하진 않았는데 반성...

가끔 남편의 직업상담을 해주는데 여기에 나오는 표를 활용해 보면 의미있을것 같다는 생각도 했다.
남편에게 가족회의를 소집해야겠다.
케이스면접의 기술역량파악 완전 효율적이다.

조직생활은 역시 인간관계인지 그 고민을 제대로 하는 방법도 나와있다. 직장생활을 하다보면 감정적으로 니편, 내편을 평가하는데, 에너지만 축난다는거~ 책의 서두에 부하직원들에게 관심이 없는 상관에 대해서 나와서 많은 반문을 가졌는데,
이 책을 읽으면서 내가 품었던 목표와 비전을 생각했다.
오늘밤은 비전을 다시 설계하기 위해 잠을 못 이룰것같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YBLOGWEB3